대구서도 대규모 정전…3700가구 불편

사진=연합뉴스

[헤럴드경제] 서울 서남부와 경기 광명 일대에 이어 대구에서도 11일 대규모 정전이 발생해 수천 가구가 불편을 겪었다.

한전 등에 따르면 이날 오후 5시 16분께 대구시 달서구 본동 등 7개 동에서 정전이 발생했다.

한전은 긴급 복구에 나서 정전 16분 만인 오후 5시 32분께 전력 공급을 재개했다.

정전으로 이 일대 3700여 가구가 불편을 겪었으며 승강기 갇힘 사고도 2건 발생했으나 무사히 구조됐다.

한전은 송전선로나 변전소에 이상이 발생해 정전된 것으로 보고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