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 중기제품 중남미시장 수출 순항

-해외시장개척단, 1296만 달러수주와 수출상담 1933만 달러

[헤럴드경제(대전)=이권형 기자] 대전시(시장 권선택)는 지난 5월 28일~6월 4일까지 칠레 산티아고, 콜롬비아 보고타 등 2개 지역에 중남미 해외시장개척단을 파견해 계약추진 1296만 달러(약 145억 원), 수출상담 87건 1933만 달러(약 216억 원)의 성과를 거뒀다.

대전시가 주최하고, 중소기업진흥공단 대전지역본부ㆍ칠레 산티아고, 콜롬비아 보고타 코트라 무역관 주관으로 진행된 중남미 해외시장개척단은 ㈜아이티시, ㈜제넷바이오, ㈜케이엔텍, 브이아이브이인터내셔날㈜, 위더스코리아(주), ㈜차메디텍 등 우수한 제품을 보유한 대전지역 6개 업체가 참가했다.

주요 수출계약 추진 성과로 브이아이브이(주)는 발전소 및 산업설비의 Total Engineering Solution을 제공하는 회사로서 산업용 밸브 분야에서 첨단 기술을 적용한 고온용, 고압용, 고차압용 제어밸브를 설계, 제조하여 공급하는 업체로 콜롬비아 보고타 I사와 700만 달러 상당의 계약체결을 하고 향후 현지공장설립 및 기술이전 키로 결정했다.

㈜케이엔텍은 환경을 건강하게 하는 기술로 절수 수압증폭 샤워기, 아로마센스 샤워기, 주방용 싱크헤드, 절수형 호스 및 부품을 생산하는 친환경 기업으로 콜롬비아 보고타 G사와 아로마센스 샤워기에 대해 10만 달러 정도의 수출계약에 대한 세부사항을 논의키로 하고, 추후 상호 구매담당자와 구체적인 일정을 협의키로 했다.

워더스코리아㈜는 건축 및 자동차 산업에 주로 사용되는 면점착테이프을 제조하는 업체로 칠레 산티아고 E사와 20만 달러, A사와 10만 달러에 대한 계약을 체결했으며 또한 산티아고 코트라 지사화 사업을 진행키로 했다.

생명공학분야에서 광범위하게 사용되는 기본적인 시약류를 개발하는 ㈜제넷바이오는 콜롬비아 보고타 Q사와 13만 달러, D사와 18만 달러에 대한 계약을 체결하고 향후 물량을 늘리도록 구체적인 협상을 진행키로 했다.

그 외에도 참가업체의 우수기술을 바탕으로 한 제품에 바이어들이 큰 관심을 보이며 깊이 있는 수출상담과 수출계약으로 향후 중남미에서 추가적으로 높은 성과를 창출할 것이란 전망이다.

한편, 대전시는 시장개척단 파견을 위해 참가기업들의 상담장 및 차량 임차료, 항공료 40%(1인)를 지원했으며 특히 BM(Business Model)에 맞는 바이어 발굴 및 매칭, 사전시장성 분석, 사전교육을 통한 맞춤형 통역원들의 1인1사 통역을 실시해 기업들로부터 호평을 받았다.

대전시 김기환 기업지원과장은“2017 대전 중남미 해외시장개척단 파견을 계기로 중남미 해외시장이 확대될 수 있도록 수출마케팅사업을 지원할 것”이라며“이번 비즈니스 상담회가 실질적인 수출로 실현될 수 있도록 해외지사화 사업 및 사후 출장관리비 지원 사업 등 다양한 사후관리를 지속해 나갈 예정”이라고 밝혔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