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S리테일, 국내 최대 친환경 한우 판매점이 되다

-GS리테일, ‘제3 친환경 한우 지정농장’ 현판식 진행
-합리적인 가격ㆍ친환경 한우생산으로 농장과 윈-윈

[헤럴드경제=이정환 기자] GS리테일이 친환경 한우 지정농장을 3개까지 늘렸다.

GS리테일은 지난 9일 주식회사 삼호(이후 삼호)와 제3친환경 우수지정농장 협약식과 현판식을 진행했다고 12일 밝혔다.

이번 협약식을 통해 GS리테일은 경북 안동의 제1지정농장, 경북 의성의 제2지정농장에 이어 경기도 여주의 제3친환경지정농장을 운영하게 됐다.


한우 3500두를 사육할 수 있는 제1, 2지정농장에 이어 500두 사육 규모의 제3지정농장까지 추가됨에 따라 GS리테일은 국내 최대 규모의 친환경 한우 지정농장을 운영하게 됐다.

GS수퍼마켓은 친환경 지정농장의 운영을 통해 최고 품질의 믿을 수 있는 친환경 한우를 경쟁사 대비 20~30% 알뜰하게 제공함으로써 고객들의 큰 호응을 얻고 있다.

실제로 GS리테일이 지정농장을 통해 친환경 한우를 적극적으로 판매한 결과 GS수퍼마켓 한우 카테고리 중 친환경 한우가 차지하는 비중은 약 60%(2016년 기준)에 달했으며, 친환경 한우의 매출은 전년 대비 2015년 20%, 2016년 30%나 증가했다.

GS리테일 관계자는 “고객이 만족할만한 합리적인 가격으로 친환경 한우를 제공할 수 있는 것은 지정농장과의 긴밀한 협력을 통해 비용을 낮출 수 있었기때문으로 분석된다”고 말했다.

GS리테일과 친환경 지정농장은 사료급여부터 청소까지 기계식으로 진행되는 자동화 설비를 갖추었으며, 자체 개발한 완전혼합사료, 유통단계 축소 등을 통한 비용 절감은 GS수퍼마켓에서 판매하는 친환경 한우 가격을 낮추는 요인이 되었다.

또 GS리테일의 친환경 지정농장의 경우 농장, 도축장, 가공장까지 해썹(HACCP) 인증을 받았으며 직접 친환경 한우를 키우고 상품 출하까지 진행함으로써 유통과정에 대한 보다 세밀한 위생ㆍ품질관리가 가능하다.

안성남 GS수퍼마켓 축산팀장은 “믿고 먹을 수 있는 웰빙 먹거리에 대한 고객들의 니즈가 지속 높아지고 있는 상황”이라며 “GS리테일은 지정농장을 통해 고객들에게 최고 품질의 안심 먹거리를 안정적으로 공급함으로써 친환경 한우 대표 판매점으로 자리매김해 나가겠다”고 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