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20월드컵] 잉글랜드, 베네수엘라 꺾고 ‘역대 첫 우승’

[헤럴드경제=이슈섹션] ‘축구 종가’ 잉글랜드가 베네수엘라를 꺾고 2017 국제축구연맹(FIFA) U-20 월드컵에서 첫 우승을 차지했다.

잉글랜드는 11일 수원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베네 수엘라와 대회 결승에서 전반 35분 터진 도미니크 칼버트 르윈의 결승골을 끝까지 지켜 1-0으로 이겼다.

이날 승리로 잉글랜드는 U-20 월드컵에서 처음 우승하는 기쁨을 만끽하며 ‘종가’의 자존심을 지켰다.

역대 최고 성적이 1993년 대회에서 거둔 3위였던 잉글랜드는 이번 대회를 통해 처음 결승에 진출해 베네수엘라까지 꺾고 우승 트로피를 들어 올렸다.

11일 경기 수원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2017 국제축구연맹(FIFA) 20세 이하(U-20) 월드컵에서 우승한 잉글랜드 선수들이 환호하고 있다. [사진제공=연합뉴스]

특히 잉글랜드는 1966년 월드컵에서 A대표팀이 우승한 이후 무려 51년 만에 ‘동생’들이 FIFA 주관 대회에서 우승하는 기록도 작성했다.

베네수엘라는 결승에서 페널티킥을 실축하는 불운에 눈물을 흘렸으나 종전 최고성적인 16강(2009년 이집트 대회)을 훌쩍 뛰어넘어 준우승을 차지하는 성과를 거뒀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