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재인 대통령 시정연설 하는데…졸고, 껌 씹는 한국당 의원들

[헤럴드경제=이슈섹션] 문재인 대통령이 국회에서 시정연설을 하면서 PPT까지 활용 하는 등 노력을 다한 가운데 졸고 있거나 껌씹는 자유한국당 의원들이 카메라에 포착돼 빈축을 사고 있다.

문재인 대통령은 12일 추경예산 편성 협조를 요청하는 시정연설을 하면서 역대 최초로 PPT를 활용해 추경예산 편성 필요성을 강조했다.

PPT에서 적절히 배치된 짧은 글과 통계는 요지를 명확히 전달했고 여러 장의 인물사진은 감성을 자극해 설득력을 크게 높였다는 평가다

[사진출처=유튜브 캡처]

그러나 대통령이 시정연설을 하는 동안 일부 야당 의원들이 딴청을 피우는 모습도 고스란히 생중계 됐다. 해당 영상은 유튜브나 각종 커뮤니티에 올라와 누리꾼들의 비판을 받고 있다.

자유한국당 정종섭 의원은 대통령의 시정연설 내내 고개를 숙이고 졸고 있고, 옆자리의 박완수 의원은 눈을 지긋이 감은 채 계속 껌을 씹고 있는 모습이 카메라에 포착돼 누리꾼들의 분노를 사고 있다.

누리꾼들은 “편하게 집에서 주무시게 뺏지를 뺏자”(se***) “제왕적 대통령NO? 니가 노우다. 총선을 기다리겠다”(chl***),“국민세금으로 밥사먹으면서 대통령 시정연설하는데 자고 있냐 ”(ak***)등의 반응을 보였다.

onlinenews@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