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정, “김상곤 교육부장관 지명..교육 큰길 열렸다”

[헤럴드경제=박정규(오산)기자]이재정 경기도교육감은 12일 화성시 YBM연수원에서 열린 ‘현장교육협의회 시즌2’에 참석, 화성ㆍ오산 지역 학교장과 솔직토크 시간을 가졌다.

협의회에는 화성 오산 지역 초등학교장 100여명이 참석, 학교 교육 현안에 대해 이재정 교육감과 의견을 나눴다.

학교장들은 이날 사서교사와 상담 교사 확대, 소규모 학교 운영 어려움, 혁신교육 다양화, 남부지역 몽실학교 설치등 다양한 의견을 제시했다.

이 교육감은 “평준화는 고교 줄 세우기를 없애고자 도입한 제도인 만큼, 평준화를 통해 모든 학생들에게 차별 없는 교육 기회와 공평한 교육 복지를 보장해야 한다”고 했다.

이어 “학생들이 당당하게, 재미있게, 행복하게 학교를 다닐 수 있도록 교육이 바뀌어야 한다”면서, “아이가 잘하는 것을 찾아 진로를 모색할 수 있도록 지역의 다양한 특색을 살린 잠재력 신장 교육에 힘써 달라”고 했다.

이 교육감은 김상곤 사회부총리 겸 교육부장관 지명에 대해 “교육의 큰 길이 열렸다. 교육개혁의 막중한 역할을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