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기중앙회, 중남미 시장개척단 파견…501만달러 수출계약 성과

중남미 개척단
중남미 시장개척단 상담 모습

중소기업중앙회는 4일부터 12일까지 중남미 지역에 중소기업 시장개척단을 파견했다고 12일 밝혔다.

시장개척단 파견으로 파워브릿지, 코스허브 등 12개 수출 중소기업이 멕시코, 과테말라, 콜롬비아 등 중남미 지역에서 207건, 1천587만달러 규모의 수출 상담을 진행해 501만달러의 수출계약을 체결할 것으로 예상된다고 중기중앙회는 소개했다.

중기중앙회는 계약 후에도 현지 인증정보 제공, 관련 해외전시회 단체관 참가 등을 지원할 방침이다.김한수 중기중앙회 통상본부장은 “세계 경기 부진과 각국의 보호무역주의 강화로 수출이 어려워진 상황에서 중소기업 수출시장을 다변화하기 위해 중남미에 시장개척단을 파견했다”면서 “현지 시장동향과 진출 가능성을 타진할 좋은 기회였다”고 말했다.
연합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