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랑구, 용마랜드 일대 1만㎡ ‘모험 놀이터’ 조성

[헤럴드경제=이원율 기자] 서울 중랑구(구청장 나진구)는 어린이와 청소년 놀이공간 마련을 위해 망우동 용마랜드 일대에 1만㎡ 규모 모험 놀이터를 만들었다고 13일 밝혔다.

이번 모험 놀이터는 기존 놀이터와 달리 아이들이 자연에서 뛰어놀 수 있게 숲 한가운데 조성했다. 놀이기구도 철과 플라스틱이 아닌 자연친화적 소재로 만들었다.


시설로는 외줄 매달려 달리기, 터널 통과, 징검다리 놀이터, 통나무 건너기, 흔들 그물 등을 설치했다. 장의자와 선베드 등 휴식공간, 교사와 생태수업을 할 수 있는 다용도 쉼터도 있다.

구 관계자는 “평일에는 어린이집과 유치원, 초등학교 등의 단체 체험학습장으로, 주말에는 가족 단위 방문객을 위한 나들이 공간으로 역할을 다할 것”이라고 했다.

구는 이달 중 숲 해설 전문업체와 함께 모험 놀이터에서 ‘숲에서 놀면 행복해요’ 주제로 체험 프로그램도 제공한다. 가족 숲길 탐방, 숲 속 명상 등으로 꾸며 진행할 계획이다.

한편 구는 앞으로 아주그룹에서 기부한 신내동 구릉산 일대에도 비슷한 시설을 만들 예정이다. 어린이 모험 숲, 유아 숲체험장, 명상의 숲 등이다. 이를 위해 20억원을 들일 방침이다.

나진구 구청장은 “이번 모험 놀이터 조성은 ‘아이 키우기 좋은 중랑’ 프로젝트의 일환”이라며 “다양한 숲 속 체험 프로그램을 확충하겠다”고 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