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 교원 해외파견 사업 참가교원 모집…베트남ㆍ카자흐 등 15개국

-총 61명 규모…항공료, 체재비 지원
-1년 이상 교수ㆍ학습활동…1년 연장 가능

[헤럴드경제=신동윤 기자]교육부와 국립국제교육원이 개발도상국의 기초교육 지원을 위한 ‘2017 교원 해외파견 사업’ 참여 교사 61명을 모집한다고 13일 밝혔다.

선발 대상은 수학ㆍ과학ㆍ정보통신기술(ICT)ㆍ초등ㆍ한국어 등 5개 분야의 예비ㆍ현직ㆍ퇴직 교원과 교직원이다.

선발된 교원은 네팔ㆍ말레이시아ㆍ베트남ㆍ카자흐스탄 등 15개국에 파견되며 항공료와 체재비를 지원받을 수 있다.

[자료제공=교육부]

파견자는 현지 정규학교에서 최소 1년 이상 교수ㆍ학습 활동을 하고, 평가를 통해 파견 기간을 1년 연장할 수 있다.

사업에 참여하려는 현직 교원은 소속 교육청을 통해, 예비 교원과 퇴직 교원은 직접 국립국제교육원으로 이달 27일까지 지원서류를 제출하면 된다.

서류심사와 면접평가를 거쳐 다음달 14일 최종 합격자가 발표된다.

구체적인 일정은 국립국제교육원 누리집에서 확인할 수 있다.

realbighead@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