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 C&C, ‘콘텐츠 기업 글로벌 확장 돕는다’

- 글로벌 동시 사업과 맞춤형 서비스가 가능한 디지털 혁신 사업 모델 제시
- 미디어 기업 전용 클라우드 CDN 등 소개

[헤럴드경제=정세희 기자] SK㈜C&C가 13일 서울 코엑스 인터컨티넨탈 호텔에서 게임, 교육, 음원, 유통 등 스마트 콘텐츠 기업 직원 200여명을 초청해 ‘스마트 콘텐츠 기업을 위한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전략 세미나’를 개최했다.

이날 SK㈜C&C는 글로벌 사업 확장과 현지 시장별 맞춤형 서비스가 가능한 디지털 혁신 서비스를 소개했다.

SK㈜C&C는 빅데이터와 클라우드로 성공한 넷플릭스ㆍ에어비앤비 등을 사례로 들며,인공지능 에이브릴(Aibril)과 종합 클라우드 서비스인 클라우드 제트(Cloud Z)’로 글로벌 상품의 방향 설정과 고객별 맞춤형 서비스 구성이 가능하다고 설명했다.

세미나에 참석한 기업 관계자들은 한류 콘텐츠의 빠른 글로벌 확산을 위한 클라우드 제트인 CDN(Contents Delivery Network)에 많은 관심을 보였다.

CDN은 미디어 기업 전용 콘텐츠 전송 네트워크 서비스다. 이를 이용하면 별도 계약 없이 클라우드 제트 포털에서 북미ㆍ유럽ㆍ중국 등 글로벌 주요 지역에서 클라우드 CDN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롤 플레잉 게임이나 스포츠 이벤트 등 대형 라이브 서비스도 운영할 수 있는 수백 기가비트(Gbps)의 대역폭 확보도 가능하다.

이준영 SK㈜C&C 통신사업부문장은 “SK㈜C&C는 작년부터 디지털 전환에 대비해 전 산업에 걸쳐 인프라 및 기술력을 확보 해왔다”며 “이미 보유한 인공지능ㆍ빅데이터ㆍ클라우드 등 기술력과 전문가가 참여하는 지원 프로그램을 통해 스마트 콘텐츠 산업의 혁신을 돕겠다”고 말했다.

say@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