英 런던 27층 아파트 화재 발생…“건물 붕괴 우려”

[헤럴드경제=조민선 기자]영국 런던 서부 라티머로드에 위치한 27층짜리 아파트에 화재가 발생했다고 외신들이 긴급 속보로 전했다.

14일(현지시간) CNN 방송에 따르면, 영국 런던의 서부에 위치한 27층짜리 아파트 ‘그렌펠 타워(Grenfell Tower)’에 불길이 치솟아 수백명의 소방관들이 주민들을 대피시키고 있다. 

[사진=CNN 캡처]

화재는 이날 새벽 1시 15분께 보고됐다. 새벽에 일어난 화재라 건물 안에 있던 이들은 화염에 발이 묶였다고 목격자들은 전했다.

현지 소방당국은 200명의 소방대원을 현장에 급파했으며 40여대의 소방차가 불길을 진화하고 있다. BBC는 화재 규모가 커 건물 자체가 붕괴할 우려가 있다고 전했다.

CNN은 구조대원들이 건물에 갇혀 두려움에 떨고 있는 사람들의 구조작업을 하고 있다고 전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