靑, “금쪽같은 시간 허비 못해”…김상조 공정거래위원장 임명

[헤럴드경제=김상수 기자]청와대가 13일 김상조 공정거래위원장을 공식 임명했다.

윤영찬 청와대 국민소통수석은 이날 오후 브리핑을 통해 “김 후보자 인사청문 경과보고서를 12일까지 보내달라고 요청했으나 기약 없이 시간이 지나가고 있다. 경제민주주의의 새 기조를 만들어야 할 금쪽같은 시간을 허비할 수 없다는 게 저희의 판단”이라며 임명 이유를 설명했다. 

[사진= 박해묵 기자/mook@heraldcorp.com]

윤 수석은 또 “김 위원장이 정책능력을 입증했고 사회 각계 인사들이 도덕성을 증명해주고 있다”며 “여론조사에서도 국민이 적임자로 인정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이어 “새 정부 출범을 더이상 지체할 수 없어 김 위원장을 임명하게 됐다”며 “야당 의견을 수용해야 한다는 요구도 있다. 야당을 국정운영 동반자로 여기는 협치는 계속 해 나갈 것”이라고 했다.

dlcw@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