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격만 250만원…세계에서 가장 비싼 햄버거, 뭘로 만들었기에

[헤럴드경제]네덜란드에서 2000유로(약 250만원)짜리 햄버거가 나와 기네스북에 등재됐다.

13일(현지시간) 네덜란드 현지 언론에 따르면 네덜란드 헤이그 소재 식당 ‘사우스 오브 휴스턴’의 수석요리사 디에고 뷰익은 지난달 28일 ‘국제 햄버거의 날’을 맞아 네덜란드 북부의 노스 올란드 주 잔담에서 세계에서 가장 비싼 햄버거를 만든 것으로 전해졌다.

그는 사프란으로 짙은 황색을 낸 브리오슈 번으로 햄버거 빵을 만든 뒤 이를 얇은 금박으로 덮었다. 재료비만 120유로가 들었다.

200g의 햄버거 패티는 건조 숙성한 일본산 와규와 블랙 앵거스 소고기로 만들었으며 ㎏당 645 유로가 들었다.

여기에 프랑스산 상추, 일본산 토마토, 푸아그라, 송로버섯, 캐비어 등이 곁들여졌다.

뷰익은 음식 블로그인 ‘먼치즈(Munchies)’와의 인터뷰에서 “순수 재료비만 1천 유로”라면서 “최종 판매가격은 2000 유로 이상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그러나 그가 먹은 햄버거 중 가장 비쌌던 것은 영국에서 먹은 14파운드짜리 햄버거였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