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교통공사, 신입사원 채용 경쟁률 25.4대 1

[헤럴드경제=이홍석(인천) 기자]인천교통공사는 2017년도 제2회 신규사원 채용 접수 결과, 58명 채용에 1476명이 지원해 평균 25.4대 1의 경쟁률을 보였다고 14일 밝혔다.

사무1, 전기, 신호, 통신, 전자, 토목, 건축, 기계설비, 차량 등 9개 분야 49명을 채용하는 공개 경쟁에는 총 1270명이(25.9대 1) 지원했다.

제2종 전기차량 운전면허 소지자를 대상으로 7명을 채용하는 사무2 제한 경쟁분야는 총 152명이(21.7대 1) 지원했고, 취업지원대상자 대상으로 2명을 구분 모집하는 사무 1의 경우 54명(27.0대 1)이 지원했다. 


가장 높은 경쟁률을 기록한 분야는 5명 모집에 593명이 지원한 사무1분야로 118.6대 1의 경쟁률을 보였다.

또 9명을 채용하는 신호분야는 93명이 응시해 가장 낮은 10.3대 1의 경쟁률을 나타냈다.

교통공사는 오는 24일 필기시험을 시작으로 7월1일 인ㆍ적성검사, 7월 6~7일 면접시험을 진행한 후 7월 11일 최종 합격자를 발표할 예정이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