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뉴스]큰 냄비 두개도 거뜬해요…LG ‘디오스 하이브리드 전기레인지’ 화제

LG전자가 편리하면서도 화력이 강한 프리미엄 하이브리드 전기레인지 신제품을 14일 선보였다. LG전자가 출시한 LG 디오스 하이브리드 전기레인지는 상판 너비가 76㎝로, 일반 전기레인지(60㎝)보다 좌우로 20% 이상 더 긴 와이드형 제품이다. 기존에 대형 사이즈의 4구 가스레인지를 사용하는 고객이 전기레인지로 교체하려면 제품 너비가 맞지 않아 패널을 덧대거나 싱크대 상판을 교체해야 했지만, 이 제품을 구매할 경우 별도의 공사 없이 간편하게 설치할 수 있다. 76㎝ 너비의 와이드형 전기레인지는 최근까지 국내에서 출시된 사례가 없다. 이 제품은 화구 사이의 공간이 넓어 바닥 면적이 큰 조리용기 2개를 동시에 사용하기에도 편리하다. 신제품은 인덕션 버너 1구와 하이라이트 버너 2구를 탑재한 하이브리드 전기레인지다. 사용자가 조리 방법, 조리용기 종류 등에 따라 원하는 버너를 선택해 요리할 수 있다. 인덕션 버너는 자기장을 활용해 전용 용기에 열을 가하는 방식으로 에너지 손실이 적어 화력이 높다. 이승환 기자/[email protected]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