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방 의원들 소프트볼훈련 중 총기난사 …공화 원내총무 총상

여당 ‘넘버 3′ 스컬리스 의원 등 5명 후송 치료 중…괴한 “50~100발 소총 난사”

총격범 경찰 총에 맞아 사망…’트럼프 반대’ 제임스 홋킨스로 신원확인 
현장서 의회경찰 외곽경호중 총격발생…목격자들 “명백히 의도적 공격”
랜드 폴 “의회경찰 없었으면 대학살 벌어졌을 것…현장은 킬링필드”

미국 워싱턴DC 인근의 한 야구장에서 14일(현지시간) 총기 난사사건이 발생해 소프트볼 연습을 하던 하원 원내총무가 피격됐다.

공화당 소속인 스티브 스컬리스(루이지애나) 의원은 이날 오전 버지니아 주(州) 알렉산드리아에서 다른 의원들과 함께 소프트볼 연습을 하던 중 총에 맞았다고 미 CNN방송 등이 보도했다.

5선의 스컬리스 의원은 여당 ‘넘버 3′의 최고위 인사다.

이번 사건의 용의자는 제임스 홋킨스로 밝혀졌다. 일리노이주 벨리빌에 거주한 올해 66살의 홋킨스는 현장에서 총을 맞고 체포됐으나 사망했다.

그가 페이스북에 최근 올린 글에 따르면 지난해 대선에서 민주당 후보경선에 나섰던 버니 샌더스를 지지했으며 트럼프와 힐러리를 싫어했다. 홋킨스가 지난 3월 22일자로 페이스북에 올린 글은 “트럼프는 반역자다. 그는 우리의 민주주의를 망가뜨리고 있다. 트럼프와 그 일당을 망가뜨릴 때다”라는 내용이 있다고 LA타임즈 인터넷판이 전했다.

그러나 이 사건의 수사책임자인 연방수사국(FBI) 특임수사관 팀 슬레이터는 총격의 동기가 무엇인지 파악하기에는” 아직 이르다”며 미디어의 섣부른 단정을 경계했다.

미 언론에 따르면 괴한이 야구 연습장에서 총기를 난사했으며, 2루에 서 있던 스컬리스 의원은 엉덩이 쪽에 총을 맞았다.

당시 적어도 50발 이상이 총성이 들렸으며 스컬리스 의원과 함께 보좌관, 연방의회 소속 경찰 1명 등 총 4명이 총에 맞아 병원에 후송됐다. 용의자도 총을 맞고 현장에서 체포됐다.

총격사건이 발생한 버지니아주 알렉산드리아 야구 연습장에 앰뷸런스가 출동하고 있다. 왼쪽 사진은 총격범으로 밝혀진 제임스 홋킨스

총격사건이 발생한 버지니아주 알렉산드리아 야구 연습장에 앰뷸런스가 출동하고 있다. 왼쪽 사진은 총격범으로 밝혀진 제임스 홋킨스<latimes.com>

특히 스컬리스 의원은 엉덩이에 총을 맞은 뒤 추가 피격을 피해 그라운드에서 피를 뚝뚝 흘리며 기어 외야 쪽으로 도망하는 등 현장은 공포 상황이었던 것으로 목격자들은 전했다.

또 의회 경찰관 중 1명은 순찰차 안에 있다가 피격됐으며 헬기로 이송됐다고 목격자들은 덧붙였다.

같은 당 모 브룩스(앨라배마) 하원의원은 CNN 등에 “스컬리스 의원이 목숨에는 지장이 없으나 혼자 움직이지는 못했다”며 “2루에서 외야 방향으로 간신히 몸을 끌어 추가 피격을 모면했다”고 말했다.

또 “50∼100발의 총성이 들렸다”며 “저격범은 선출직 공무원들을 노리고 있었다”고 말했다.

현장에 함께 있었던 공화당의 랜드 폴(켄터키) 상원의원은 MSNBC 인터뷰에서 “배팅 연습을 하고 있었는데 빠른 속도로 발사되는 총성을 들었다”며 “AR-15 소총 소리 같았는데, 50~60발 정도는 발사된 것 같다”고 전했다.

그는 “야구장은 기본적으로 킬리핑드였다”고 덧붙였다.

폴 의원은 “다행히 의회 경찰이 현장에 있어 큰 도움을 받았다”며 “경찰이 없었다면 대학살이 벌어졌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현재 스컬리스 의원은 워싱턴DC 내 조지워싱턴대학 병원에 긴급이송돼 치료를 받고 있으나 목숨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전해졌다.

공화당 의원들이 민주당과의 야구 대결을 하루 앞두고 연습을 하고 순찰차를 탄 의회 경찰이 외곽경호를 맡은 가운데 총기 난사가 벌어졌다는 점에서 계획적 범행일 가능성이 제기된다.

한 소식통은 CNN에 “명백히 의도적 공격”이라고 밝혔다.

백악관 숀 스파이서 대변인은 트위터를 통해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총격 사건을 보고받아 인지하고 있다고 밝혔다.

한편 트럼프 대통령은 “진정한 친구이자 애국자인 스컬리스가 심하게 다쳤으나 완전히 회복될 것”이라고 트위터에서 밝혔다.

또 공식 성명을 내 “부통령과 나는 버지니아에서 벌어진 총격 사건을 알고 있으며 상황 전개를 면밀히 지켜보고 있다”며 “우리는 이번 비극에 매우 슬프다. 의원과 직원, 의회 경찰 등을 위해 기도하겠다”고 말했다.(워싱턴·서울=연합뉴스)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