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서울대공원내‘休가든’조성 봉사활동

삼성전자는 임직원들이 경기도 과천시에 위치한 서울대공원 테마가든 내 8000㎡ 규모의 ‘休가든’을 조성하는 환경 개선 작업에 참가한다고 15일 밝혔다.

서울 우면동에 위치한 ‘삼성 서울 R&D 캠퍼스’ 임직원들은 오는 11월까지 서울대공원 테마가든 내 장미원 잔디 광장에 계절 꽃을 심고 벤치를 제작ㆍ설치해 8000㎡ 규모의 ‘休가든’을 조성할 계획이다. 10회에 걸쳐 진행되는 이번 봉사에는 총 600여명의 임직원들이 참여한다.


지난 14일에는 50여명의 임직원이 봉사 활동에 참여해 수국, 마거리트, 라벤더 등 총 꽃 모종 1000개를 심었고, 6개의 벤치를 설치했다.

지난해에도 ‘삼성 서울 R&D 캠퍼스’ 임직원 600여명은 서울동물원 내 아프리카관, 남미관, 열대조류관 외벽에 벽화 그리기 봉사를 실시한 바 있다.

정순식 기자/[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