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현미 국토부 장관 후보자 “아파트 분양원가 공개 검토”

[헤럴드경제=이슈섹션]김현미 국토교통부 장관 후보자가 그동안 도입여부를 놓고 논란이 되어온 아파트 분양원가 공개와 관련해 공공주택 부문부터 먼저 검토하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김 후보자는 지난 15일 국회 국토교통위원회에서 열린 인사청문회에서 국민의당 정동영 의원이 아파트 분양원가 공개에 대한 의견을 묻자 “분양 원가를 공개해야한다는 것에 동의한다”고 말했다.


다만 김 후보자는 아파트 분양원가를 일률적으로 공개하는 것에 대해서는 신중한 태도를 나타냈다. 그는 “지금 상황에서 이를 어떻게 구현할 지는 논의가 필요하다”며 “공공택지는 적극적으로 접근하되 민간택지 분양에 대해서는 탄력적으로 적용하라는 조건이 있다”고 말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