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갑다!무더위 ②] ‘편안함 디자인’…스포츠샌들, ‘핫’ 하네

[헤럴드경제=장연주 기자]한낮 기온이 30도를 넘는 초여름이 5월부터 시작되면서 여름 샌들 판매가 가파르게 늘고 있다. 올 여름에는 무더위가 예년보다 빠르게 찾아온데다 더욱 길어질 것으로 예상되면서 여름 샌들 판매가 호조세를 보이고 있는 것.

국내 최대 슈즈 멀티 스토어 ABC마트에 따르면, 지난해 5월과 비교해 샌들과 슬리퍼의 매출은 각각 25%p, 40%p 이상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올해는 ‘애슬레저(Athleisure)‘ 열풍으로 스포티한 디자인과 편안한 착용감이 돋보이는 스포츠 샌들의 인기가 예사롭지 않다. 실제로 올해 5월 스포츠 샌들 매출은 지난해 대비 165%p나 증가했다.

이는 스포츠 샌들이 실용성을 중요시하는 젊은층의 니즈와 부합되면서 패션성과 실용성을 모두 갖춘 올 여름 필수 아이템으로 떠올랐기 때문이다. 또 데일리 룩부터 드레시한 룩까지 믹스매치가 가능한 여성 취향에 맞는 다양한 디자인과 컬러도 스포츠 샌들 열풍에 한몫을 했다는 분석이다.

ABC마트 호킨스의 ‘락온 슬라이드’

ABC마트는 무더위가 빨리 시작된 만큼 샌들 수요가 빠르게 증가할 것으로 예상해 여름 샌들 물량 입고를 대폭 증대했다. 특히, 올 여름 인기 아이템으로 손꼽히는 스포츠 샌들 ‘락온 샌들’의 경우 지난해보다 200% 물량을 늘려 선보였다.

ABC마트 호킨스 ‘락온(LOCK-ON) 시리즈’는 지난해부터 높은 판매량을 기록했던 시즌 주력 제품이다. 올해도 출시되자마자 소비자들로부터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올해는 스포티즘 감성을 더욱 강화해 선보였다. 샌들과 슬리퍼, 두 종류로 구성해 소비자들의 선택 폭을 넓혔다. 스트랩과 버클을 가미해 활동적인 스타일을 강조함과 동시에 발등에 맞게 높이 조절이 가능하도록 디자인하여 착화감까지 우수하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