펜타곤 후이, ‘프듀2‘ NEVER’ 프로듀싱 후 작곡가로 섭외 쇄도

[헤럴드경제 = 서병기 선임기자]펜타곤 후이가 ‘프로듀스101 시즌2’에서 선보인 후 음원차트에서도 계속 상위권에 올라있는 ‘NEVER’를 프로듀싱한 후 작곡가로 러브콜이 쇄도하고 있다.

펜타곤 후이가 작곡한 Mnet ‘프로듀스101 시즌2’ 국민의 아들(라이관린, 김종현, 이대휘, 황민현, 옹성우, 김재환, 박우진)의 ‘NEVER’가 8개 전 음원 차트 1위를 기록한 가운데 작곡가로서 러브콜이 쏟아지고 있다.

후이의 소속사 큐브엔터테인먼트는 “프로듀스101 시즌2 경연 곡인 ‘NEVER’ 발표 이후 후이에게 노래를 만들어 달라는 러브콜이 쇄도하고 있다. 후이와 함께 ‘NEVER’를 공동 작곡한 ‘FlowBlow’에게도 문의가 줄을 잇고 있는 걸로 안다. 예상치 못한 상황에 후이는 다소 놀라기도 했지만 큰사랑을 보내주신 분들께 감사를 전하며 더욱 좋은 음악으로 보답하겠다.”고 전했다.


‘프로듀스101 시즌2’ 국민의 아들의 ‘NEVER’는 세련된 사운드가 포인트인 딥하우스 (Deep House) 장르의 곡으로 헤어진 연인을 그리워하지만 어떻게든 잊으려고 하는 한 남자의 절규가 담겨 있으며 트렌디한 멜로디에 감성적인 가사가 돋보인다..

후이는 펜타곤의 데뷔 앨범 수록 곡 ‘귀 좀 막아줘’, ’You are’와 지난 12일 발매 된 펜타곤의 세 번째 미니앨범 ‘CEREMONY’의 수록곡 ‘고마워’의 작사, 작곡에도 참여하며 ‘작곡돌’로서의 면모를 보여주고 있다.

한편, 후이가 속한 펜타곤은 지난 12일 세 번째 미니앨범 ‘CEREMONY’를 발매하고 타이틀곡 ‘예뻐죽겠네’ 로 활발히 활동 중이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