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상호 “술 안 깬 주사파는 홍준표…입만 열면 헐 뜯고 욕하고”

[헤럴드경제=이슈섹션] 우상호 더불어민주당 의원은 19일 홍준표 전 경남지사의 “문재인 정부는 주사파 패당정부”라는 발언에 대해 “술이 안 깬 주사파는 오히려 홍준표 본인 아닌가”라고 말했다.

우 의원은 이날 CPBC 가톨릭평화방송 ‘열린세상 오늘! 김성덕입니다’와의 인터뷰에서 홍 전 후보가 전날 당대표 출마선언을 하면서 “문재인 정부는 주사파 패당정부이다. 내가 막겠다”고 말한 것에 대해 이같이 반박했다.


우 의원은 “홍문종 자유한국당 의원이 홍 전 지사에게 ‘낮술을 하셨나, 술이 안 깨셨나’라는 말을 한 적이 있지 않느냐”며 “(홍 전 지사가) 입만 열면 남을 헐 뜯고 욕하고 심한 말을 하지만 원래 그 정도까진 아니었다”고 말했따.

이어 “너무 선거용으로 격한 발언을 하는 건 자제할 필요가 있다”며 “특히 제1야당의 대표가 되겠다고 하면 발언을 신중히 할 필요가 있다”고 충고했다.

onlinenews@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