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선급 창립 57돌 맞아 새 비전ㆍ로고 공개

[헤럴드경제=윤정희(부산) 기자] 오는 20일 창립 57주년을 맞는 한국선급(이정기 회장, 이하 KR)이 새로운 비전 ‘더 나은 세상을 위한 최고의 서비스 제공 (Providing the best services, Creating a better world)’을 선포했다.

한국선급 이정기 회장은 “새 비전은 더 안전하고 깨끗한 세상을 만드는데 기여하기 위해 고객들에게 최고 수준의 선급서비스 제공을 약속하는 한국선급 전 임직원의 결의가 담겨있다”고 밝혔다.

신 비전과 더불어 한국선급은 새로운 로고도 발표했다. 14년만에 변경되는 한국선급의 로고는 기존 로고의 변형을 최소화하여 대내외 혼선을 방지하고 미래지향적인 의미를 부여하는데 중점을 뒀다.

새로운 로고에 대해 한국선급 관게자는 “이번 로고는 한국선급의 선급으로서 균형자적 역할을 강조했다”며 “타원형의 파란색 외형은 바다를 상징화하였고 정중앙에 사명을 배치함으로서 해양산업 생태계 안에서 선급의 중간자적 역할을 도식화했다”고 밝혔다.

또한 “새로운 로고는 고객들에게 지난 반세기동안 쌓아온 한국선급의 신뢰성을 더욱 강화시키고 다가올 100년 동안 해상에서 인명과 재산의 안전을 지키는 한국선급의 핵심가치에 대한 변함없는 임직원들의 다짐이 담겼다”면서 “새로운 로고는 각종 증서, 보고서 등에 9월 1일부터 적용될 예정이다”고 덧붙였다.

창립 57주년을 맞이하는 한국선급 이정기 회장은 “정부검사권 개방 및 얼어붙은 해사경기로 인한 선급간 경쟁심화 등 올 한해 어려운 경영환경이 예상되지만 전 직원이 하나 되어 고객에게 최상의 서비스를 제공하고 새로운 미래를 위한 기업내실을 다지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