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리온 ‘눈을 감자’, 알싸한 와사비맛 덧입다

-알싸한 와사비, 최적의 배합비
-오독오독 특유의 식감 그대로 

[헤럴드경제=김지윤 기자] ‘눈을감자’가 알싸한 와사비맛을 입고 새롭게 선보인다.

오리온은 기존 눈을감자에 톡 쏘는 와사비를 더한 신제품 ‘눈을감자 와사비맛’을 출시한다고 20일 밝혔다.

눈을감자 와사비맛은 짭짤하면서도 담백한 감자스틱에 코 끝까지 알싸한 와사비 풍미가 더해져 강한 중독성을 불러일으킨다. 눈을감자 특유의 오독오독 씹히는 식감으로 먹는 재미까지 즐길 수 있다. 

[사진=맥주와 잘 어울리는 ‘눈을감자 와사비맛’]

오리온은 최근 젊은층이 타코와사비를 즐기는 것에 착안, 가장 트렌디한 식재료 중 하나인 와사비로 맛을 낸 감자스낵을 출시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남녀노소 누구나 부담 없이 즐길 수 있는 와사비 맛을 구현하기 위해 여러 차례의 테스트를 거쳐 최적의 배합 비율을 찾아낸 것으로 전해졌다.

눈을감자는 통감자를 껍질째 썰어 담백하게 튀겨낸 감자 스낵으로 2009년 출시 이후 꾸준한 인기를 얻고 있다. 깔끔하게 집어 먹을 수 있는 스틱형 모양과 편의성을 고려한 스탠딩 타입의 패키지로 2030 세대에게 특히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오리온 관계자는 “여름철 간단한 스낵 안주를 찾는 혼술족들이 늘어남에 따라 눈을감자 와사비맛이 좋은 반응을 얻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급변하는 트렌드에 맞는 다양한 제품을 지속적으로 선보여 스낵 강자로서의 입지를 더욱 굳힐 것”이라고 말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