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프로더 감성 강조’…지프, ‘랭글러 언리미티드 레콘’ 스페셜 에디션 출시

- 랭글러 언리미티드 루비콘 기반 4-도어 모델 한정 판매
- 오프로더 감성 강조한 스페셜 에디션

[헤럴드경제=박혜림 기자] 피아트 크라이슬러 코리아(FCA 코리아)가 오프로더의 성능과 감성을 더욱 강조한 ‘지프 랭글러 언리미티드 레콘 에디션(Jeep® Wrangler Unlimited Recon Edition)’을 스페셜 에디션 모델로 출시했다고 20일 밝혔다.

지프 랭글러 언리미티드 루비콘을 베이스로 개발된 4-도어 모델인 지프 랭글러 언리미티드 레콘 에디션은 보다 강력해진 오프로드 성능을 자랑한다. 


지프 랭글러 언리미티드 레콘 에디션은 4대 1 저속 기어비와 73.1대 1의 크롤비를 제공하는 락-트랙(Rock-Trac®) 사륜구동 시스템 및 트루-락(Tru-Lok®) 전자제어 디퍼런셜 잠금장치, 전방 스웨이바 분리 시스템 등을 적용해 어떤 환경에서도 거침없이 나아간다. 또 내구성 높은 헤비 듀티 캐스트 디퍼런셜 케이스와 고강도 모파 프리미엄 락 레일(rock rails)을 통해 산, 바위, 계곡 돌파 시 차체 손상이 적은 것이 특징이다.

이와 더불어 17인치 진회색 무광 알루미늄 휠과 최대 출력 284마력, 최대 토크 35.4kgㆍm의 강력한 성능을 발휘하는 3.6ℓ Pentastar V6 엔진을 장착해 운전자에게 최상의 성능을 제공한다고 회사측은 설명했다.

색깔은 블랙, 화이트, 고비(Gobi) 등 3가지 버전이다. 측면에는 레콘 에디션만의 아이덴티티를 나타내는 레콘 레터링 뱃지와 강력한 오프로드 성능을 증명하는 트레일 레이티드(Trail Rated®) 뱃지를 부착했다. 트레일 레이티드 뱃지는 미국 군용차를 평가하는 네바다 오토모티브 테스트 센터(NATC) 주관으로 미국 캘리포니아의 루비콘 트레일 등 세계에서 가장 혹독한 오프로드 코스에서 이루어지는 테스트를 통해 성능이 검증돼야 부착할 수 있는 자격이 주어진다.

파블로 로쏘 FCA 코리아 사장은 “지프 랭글러 언리미티드 레콘 에디션은 락 레일, 헤비 듀티 캐스트 디퍼런셜 커버 등을 통해 극한의 오프로드에서도 차체 손상을 최소화하고 보다 공격적으로 장애물을 돌파할 수 있도록 한 모델”이라며 “특별한 개성과 감성, 강력한 오프로드 성능을 모두 원하는 고객을 위한 최고의 선택”이라고 말했다.

국내에서 한정으로 판매되는 지프 랭글러 언리미티드 레콘 에디션의 가격은 부가세 포함 5080만원이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