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서 모인 100인의 법관…“사법행정권 남용사태 추가 조사”

[헤럴드경제=이슈섹션]전국 각급 법원 대표 100명이 모인 전국법관대표회의가 사법행정권 남용사태에 대한 추가 조사를 19일 결의했다.

공보를 맡은 송승용 부장판사는 회의 중간 취재진을 만나 사법행정권 남용의 기획과 의사결정, 실행에 관여한 이들을 정확히 규명하고 이른바 ‘사법부 블랙리스트 의혹’을 해소하기 위해서 추가 조사 시행을 결의했다고 밝혔다.

[사진제공=연합뉴스]

그러면서 추가조사란 기존 조사 결과가 미흡한 부분이 있으면 추가로 더 조사하는 것이라며, 최초의 진상조사 결과를 뒤집는 재조사는 아니라고 선을 그었다.

앞서 전국 법원에서 선발된 대표 판사들은 오늘 오전 10시부터 경기고 고양에 있는 사법연수원 3층 대형 강의실에 모여 이성복 수원지방법원 부장판사를 의장으로 선출하는 등 본격 활동에 들어갔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