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렌터카, 제주에 볼트EV 도입…전기차 렌터카 서비스 강화

- 충전시간ㆍ용량 개선된 한국지엠 쉐보레 볼트EV 10대 도입
- 볼트EV 출시기념 SNS 이벤트 통해 다양한 경품 증정 행사도
- “충전 인프라 지속 확충 통해 친환경 제주 만들기에 앞장설 것”

[헤럴드경제=배두헌 기자] SK네트웍스의 종합 차량 렌탈 브랜드 SK렌터카가 성능이 개선된 전기자동차(EV)를 추가 도입하며 현지 서비스 강화에 팔을 걷어 붙였다.

SK렌터카는 최근 한국지엠에서 출시한 쉐보레 볼트EV 차량 10대를 새롭게 도입해 총 50여대의 전기차를 확보하고 19일부터 렌탈 고객들을 대상으로 서비스를 시작한다고 밝혔다.

SK렌터카를 통해 선보이게 된 볼트EV는 그간 전기차의 최대 약점으로 꼽혔던 주행 거리 제약 문제를 상당 부분 해결했다는 평을 받고 있다. 

SK네트웍스의 종합 차량 렌탈 브랜드 SK렌터카는 19일 본격적인 여름 휴가철을 앞두고 ‘쉐보레 볼트EV’ 10대를 새롭게 투입, 고객 대상 서비스에 나섰다. SK렌터카는 볼트EV 출시 기념으로 SNS를 활용한 다양한 경품 증정 프로모션도 함께 준비했다. [사진제공=SK네트웍스]

볼트EV는 1회 충전으로 383㎞를 주행 할 수 있으며 급속으로 1시간만 충전해도 약 300㎞에 달하는 제주 해안도로와 내륙 전역을 완주 할 수 있다.

SK렌터카 측은 359개소에 달하는 충전 인프라가 제주 전역에 고르게 분포돼 있고 급속 충전기 설치 비율도 지속 증가 추세여서 향후 전기차 이용객들이 겪던 불편도 최소화 될 것으로 내다봤다.

SK렌터카 제주지점에서 볼트 EV를 이용하고자 하는 고객들은 홈페이지(www.skcarrental.com)나 고객센터(1599-9111)를 통해 예약 후 이용 가능하다.

SK렌터카 관계자는 “EV차량을 대여하는 고객들은 전기 충전도 무료로 제공받을 수 있어 유류비 절감 효과도 얻을 수 있고 업계 유일의 전기차 이용 매뉴얼과 전용 긴급출동 서비스도 갖추고 있다”며 “향후 단기 렌탈 뿐 아니라 지역 특색에 맞춘 장기 렌탈 상품도 지속 개발해 제주 지역 전기차 보급 활성화에 기여하겠다”고 각오를 밝혔다.

SK렌터카는 볼트EV 런칭을 기념해 다음달 18일까지 다양한 사회관계망서비스(SNS) 이벤트도 준비했다.

이 기간 SNS에 볼트EV 이벤트를 해시태그와 함께 공유하거나, 이용 후기를 남긴 고객들을 대상으로 추첨을 통해 워커힐 풀파티 입장권, SK렌터카 48시간 무료이용권, 스타벅스 커피 기프티콘 등 다양한 경품을 증정한다.

SK네트웍스는 향후 정부기관 및 제주도청과의 긴밀한 협조를 통해 전기차 렌터카 운용대수를 지속 확대하는 한편 충전 인프라 개선에도 앞장서며 친환경 제주 만들기에 박차를 가한다는 계획이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