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혜원 “일부 국회의원 월급, 제가 봐도 아깝다”

[헤럴드경제=이슈섹션]손혜원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조국 민정수석에 대한 국회 운영위원회 출석을 요구하는 자유한국당 의원들을 향해 돌직구를 날렸다.

손 의원은 최근 자신의 SNS에 “작년 이맘때 쯤, 청와대 민정수석이었던 우병우를 우리 국민들이 얼마나 알았었던가요? 그 때 야당이었던 더불어민주당이 청와대 인사에 미주알고주알 지금처럼 참견을 했었던가요?”라며 자유한국당을 비난했다.


그는 또 “야당은 각자 자기들 당 지지율을 들여다보고 민심이 어디로 갔는지, 왜 그랬는지 제대로 살펴보기 바란다”고 지적했다.

끝으로 손 의원은 “일부 국회의원 월급, 제가 봐도 아깝습니다”라고 자유한국당 의원들의 행태를 비난했다.

앞서 노회찬 정의당 원내대표도 한 라디오방송과의 인터뷰에서 야당이 청와대 인사검증 시스템에 문제를 제기하며 조국 민정수석에 대한 국회 운영위원회 출석을 요구하는 것에 대해 “이 정도 인사검증으로 조국 수석이 국회에 나와야 한다면 이전 보수정권의 민정수석들은 인사검증 그 자체만으로도 감옥에 가야 했을 것”이라고 강도 높게 비판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