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능 9월 모의평가, 오는 9월 6일 실시…접수 7월 6일까지

[헤럴드경제=신동윤 기자]한국교육과정평가원이 2018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 모의평가를 오는 9월 6일 실시한다고 21일 밝혔다.

모의평가는 수험생이 문제 유형에 적응해 자신의 학업 능력을 점검하고, 출제기관이 수능 응시 예정자의 학력 수준을 파악해 수능의 적정 난이도를 유지할 수 있도록 6월과 9월 한 차례씩 실시한다.

시험영역은 국어, 수학, 영어, 한국사, 사회ㆍ과학ㆍ직업탐구, 제2외국어ㆍ한문영역이다. 


모의평가의 시험영역과 EBS 연계 수준(70%)은 2018학년도 수능과 같다.

점자문제지가 필요한 중증시각장애수험생 가운데 희망자에게는 화면낭독프로그램이 설치된 컴퓨터와 문제지 파일, 필산기능을 활용할 수 있는 점자정보단말기(2교시 수학영역)가 제공된다.

이번 모의평가는 2018학년도 수능 응시 자격이 있는 모든 수험생이 치를 수 있으며 8월 5일 실시하는 고등학교 졸업학력 검정고시 지원자도 응시할 수 있다.

접수 기간은 오는 26일부터 7월 6일까지다.

응시 수수료는 재학생의 경우 국고에서 지원되고 재학생을 제외한 응시생은 1만2000원이다.

재학생은 재학 중인 학교에서, 졸업생은 출신 고등학교 또는 학원에서, 검정고시생 등은 현 주소지 관할 85개 시험지구 교육청 또는 학원에 신청하면 된다.

개인별 성적통지표는 9월 27일 접수한 곳에서 받을 수 있다.

성적통지표에는 영역ㆍ과목별로 표준점수ㆍ백분위ㆍ등급(9등급)이 나오며 영어ㆍ한국사영역은 등급(9등급)만 기재된다. 필수영역인 한국사영역에 응시하지 않을 경우 시험이 무효처리돼 성적통지표가 제공되지 않는다.

모의평가와 관련된 자세한 내용은 한국교육과정평가원 누리집과 EBSi 누리집, 대학수학능력시험 누리집에서 확인할 수 있다.

realbighead@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