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려운 경제지식 뮤지컬로 배워보니‥89% “만족”

[헤럴드경제(수원)=박정규 기자]경기도의 ‘찾아가는 경제 뮤지컬공연’이 인기를 끌고있다.

경기도는 지난해 30개 도내 초등학교 5142명을 대상으로 ‘찾아가는 경제 뮤지컬 공연’을 실시한 결과, 89.2%의 학교에서 매우 만족한다는 응답을 보였다고 21일 밝혔다. 재교육을 희망하거나 다른 학교에도 추천할 의사를 표시한 학교가 98%에 이른다.

‘찾아가는 경제 뮤지컬’은 다소 어렵게 느낄 수 있는 경제 기초개념, 현명한 소비생활, 올바른 경제 마인드 등의 경제 관련 지식들을 뮤지컬을 통해 쉽게 배울 수 있도록 경기도가 (사)청소년금융협의회와 함께 지난 2016년도부터 지방보조금사업으로 추진해 온 사업이다.


뮤지컬은 3인의 배우들이 노래와 춤, 연기를 통해 60분가량 동안 극을 이끌어가는 형식으로, 합리적인 소비생활 유도 및 꼼꼼한 선택, 충동소비로 인한 피해예방 및 저축의 중요성, 용돈기입장의 중요성 및 저축과 투자 등 총 3장의 테마로 구성돼 있다.

실제 교육현장에서는 극의 재미는 물론, 꼭 필요한 경제지식 등을 아이들의 눈높이에 맞춰 알려준다는 점에서 아직 경제개념의 기초가 잡히지 않는 아이들에게는 안성맞춤이라는 반응이다.

올해에는 총 30개 초등학교를 대상으로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우선 지난 9일 화성 동양초를 시작으로 29일까지 파주, 양주, 광명 등 도내 6개 시군 6개 학교를 찾을 계획이다. 하반기에는 24개 학교를 선정해 공연을 진행한다.

특히 올해에는 프로그램 대상을 확대해 도내 군 부대 3곳을 찾아 20대 장병의 눈높이에 맞춘 ‘찾아가는 경제 뮤지컬 공연’도 함께 진행한다.

대부분 사회초년생인 장병들의 금융 이해력을 높여 전역 후 금융소비자와 생활인으로서 적절한 의사결정을 수행할 수 있도록 돕고, 금융사기피해를 예방하는데 중점을 두고 공연을 구성할 방침이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