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TP, 우수 비즈니스아이디어 제품 유통교류회 개최

[헤럴드경제(대전)=이권형 기자] (재)충북테크노파크(원장 김진태, 이하 충북TP)는 산업통상자원부에서 추진하고 있는 ‘비즈니스아이디어(BI) 사업화지원사업’에서 발굴된 우수 비즈니스아이디어(BI)의 성과확산을 위해 유통교류회 및 제품전시회를 20일 그랜드플라자 청주호텔에서 개최했다.

비즈니스아이디어(BI) 사업화지원사업은 시장성이 뛰어나 조기에 사업화가 가능한 아이디어를 대상으로 권리화, 마케팅, 컨설팅, 시제품제작 지원을 통한 신산업 육성을 목적으로 수행하는 사업이다.

이번에 개최된 유통교류회는 충북컨소시엄(전북테크노파크, 브로스앤컴퍼니(주))과 5개 창업보육센터(고려대, 서원대, 청주대, 한국교통대, G-테크벤처센터)가 공동으로 추진했으며 유통과학연구회가 참여해 판로개척 전략 수립을 위한 컨설팅과 제품전시 등도 진행했다.

이날 행사에는 온채널, 월간기프트, (주)자은 등 20여개의 유통채널과 (주)고은빛, 가치창조 등 16여개 기업을 포함해 80여명이 참석했으며 30여건의 컨설팅이 활발하게 열렸다. 이 중 일부기업은 유통채널의 판촉행사 등에 참여할 예정이며, 지속적인 연계와 판로 개척을 위해 노력할 계획이다.

충북TP 김진태 원장은 “우수 비즈니스아이디어가 지속적으로 발굴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며 “경제적 가치를 갖춘 비즈니스아이디어가 사업화에 성공할 수 있도록 선순환적 기업지원체계를 구축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