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난방공사, ‘R&D과제 설명회ㆍ구매상담회’ 개최

[헤럴드경제(성남)=박정규 기자]한국지역난방공사(사장 김경원)는 20일 미래개발원에서 중소기업 담당자등 70여명을 대상으로 ‘R&D과제 설명회 및 구매상담회’를 가졌다.

이번 설명회는 중소기업 기술개발 지원 사업을 설명하고 협력연구를 통한 기자재 국산화와 신기술 개발 성과를 공유하고, 공공기관 납품에 어려움을 겪는 경기지역 우수 여성기업제품의 판로 확대를 위하여 마련됐다.

중소기업 공동 R&D과제인 ‘판형열교환기 비분리식 세정기술개발’ 연구는 사용자측에 연 26억원의 비용 절감효과를 가져오고, 중소기업의 매출로도 이어진 우수성과 사례로 소개됐다.

산업안전시스템 신 기술 적용사례로 현장 작업 중 발생하는 고압스팀, 가스누출 및 화재 등 현장 위험요소를 작업자에게 무선시스템을 활용하여 알림으로써 인적 안전사고를 사전 예방할 수 있는 감지시스템 개발완료 사례는 많은 관심을 끌었다. 

대·중소기업·농어업협력재단은 민관공동 기술개발과제 설명회를 통해 지원 사업을 소개했다.

경기지방중소기업청과의 협업으로 진행된 1:1 맞춤형 구매상담회에서는 공공기관 납품에 어려움을 겪는 경기지역 우수 여성기업 24개사를 대상으로 새로운 판로개척의 기회를 부여하고, 공사 구매 담당자에게는 여성 기업에 대한 정보를 제공받았다.

한국지역난방공사 관계자에 따르면 “이번 행사는 우수제품을 생산하는 경쟁력 있는 중소기업을 발굴하고, 민관공동투자 기술개발과제 수행을 통해 중소기업 기술개발을 지원하여 판로개척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기업에 도움을 주기 위해 마련했다”고 했다.

중소기업 한 관계자는 “중소기업 대상 기술개발 지원이 실제 구매로 연결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