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S엠트론, 북미 EDA 선정 1위 트랙터… ‘3년 연속’ 기염

- 전체 만족도서 美 존디어, 日 구보다 등 글로벌 기업 대비 높은 평가
- 트랙터 분야 유일 제품·부품 품질 평가 항목 6점 이상 획득

[헤럴드경제=홍석희 기자] LS그룹의 산업기계 및 첨단부품 전문기업 LS엠트론이 글로벌 트랙터 업체들을 제치고 3년 연속 ‘북미 딜러가 꼽은 최고의 트랙터 업체’에 선정됐다. 3년 연속 1위를 차지한 것은 글로벌 트랙터 업계 최초다.

LS엠트론은 북미 농기계딜러협회(Equipment Dealers Association·이하 EDA)가 주관한 ‘2017 EDA 딜러스 초이스 어워드(Dealer’s Choice Award)’에서 글로벌 트랙터 업계 최초 3년 연속 1위를 차지했다고 21일 밝혔다.


딜러스 초이스 어워드를 매년 주관하는 EDA는 1900년에 설립된 세계적 권위를 자랑하는 북미 농기계 관련 협회다. 이번 딜러스 초이스 어워드는 북미 9312명의 딜러가 58개 제조업체를 대상으로 11개 항목으로 잡혔다. 각 항목은 1점(매우 불만족 · Extremely Dissatisfied)부터 7점(매우 만족 · Extremely Satisfied)까지 1점 단위로 평가됐다.

전체 만족도에서 LS엠트론은 6.35점을 획득했다. 전체 평균은 5.54점이었다. 또한 종합 메이커로 분류된 글로벌 탑티어 업체들인 △존디어(John Deer · 5.51점) △구보다(Kuboda · 5.69점) △아그코(AGCO · 4.95점) △케이스(Case IH · 4.36점) 등보다 점수차가 컸다. 트랙터 업체 평가에서는 △제품 수급(6.52점) △제품 품질(6.41점) △기술 지원(6.05점) △부품 수급(6.21점) △부품 품질(6.33점) 등 품질 관련 5개 항목 중 유일하게 모두 6점 이상을 기록했다.

김연수 LS엠트론 대표이사 사장은 “북미 EDA가 주관한 ‘2017 딜러스 초이스 어워드’에서 LS엠트론은 제품 수급 및 제품 품질 항목 모두 높은 점수를 기록하며 트랙터 기술력을 입증 받았다”며 “이러한 기술력은 ’MT-1’ 및 ‘XP’ 등 신규 출시한 트랙터가 글로벌 시장에서 호평 받을 수 있었던 가장 큰 원동력”이라고 말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