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IoT 전용 ‘엑시노스 i T200’ 양산

삼성전자가 무선 통신을 지원하고 보안성을 강화한 IoT(Internet of Things,사물인터넷) 전용 프로세서 ‘엑시노스 i T200(Exynos i T200)’을 양산한다고 22일 밝혔다.

삼성전자는 이번에 처음 선보인 IoT 전용 프로세서 ‘엑시노스 i T200’을 통해 활용범위가 늘어나고 있는 사물인터넷 시장에서도 기술 경쟁력을 지속적으로 강화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엑시노스 i T200’은 28나노 HKMG(High-K Metal Gate)공정을 적용한 제품으로, 멀티코어를 탑재해 성능과 효율을 높였다.

삼성전자는 이 제품에 고성능 연산을 담당하는 프로세서(Cortex-R4) 외에 독립적으로 동작하는 프로세서(Cortex-M0 )를 추가로 탑재해 별도의 칩(Chip) 추가 없이도 데이터 입출력 및 디스플레이 구동 등 다양한 작업을 처리할 수 있도록 했다.

또한 삼성전자는 보안이 중요한 IoT 기기의 특성에 초점을 맞춰 ‘엑시노스 i T200’에 SSS(Security Sub System)라는 암호화ㆍ복호화 관리 하드웨어를 내장했다.

정순식 기자/[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