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마트폰과 폴더폰의 만남…삼성, 갤럭시폴더2 출시

- 실용적인 레트로 디자인에 뛰어난 그립감으로 편안한 사용성 제공
- 96.6mm 대화면, 더욱 커진 키패드, ‘소셜앱 키’ 등 편의성 강화
- LTEㆍ3G 2종, 블랙·버건디 2가지 색상 출시

[헤럴드경제=박세정 기자]삼성전자가 폴더폰의 직관적 사용성과 스마트폰의 편리한 기능을 동시에 경험할 수 있는 ‘갤럭시 폴더2(Galaxy Folder2)’를 23일 출시한다.

‘갤럭시 폴더2’는 전후면 외관에 매끈한 소재를 채택해 세련되면서도 실용적인 레트로 디자인을 구현했다.

96.6mm의 대화면 디스플레이를 탑재해 문자나 사진, 영상 등을 한 눈에 시원하게 감상할 수 있다. 더욱 커진 무광 키패드로 시인성이 높아 문자 입력 시에 오타를 줄여준다. 연락처, 문자, 카메라 등의 기능은 별도의 물리 버튼을 탑재해 보다 빠른 실행이 가능하다.


자주 사용하는 소셜 미디어 애플리케이션에 간편하게 접속할 수 있는 ‘소셜앱 키’도 제공한다. 카카오톡, 밴드 등 사용자가 원하는 애플리케이션 등 바로가기로 사용할 수 있다.

만보계, 손전등, 데이터 사용 등의 정보를 한층 더 개선된 위젯으로 홈 화면에서 바로 확인할 수 있는 ‘이지모드’도 지원된다. 중장년층의 가청 음역대를 중점적으로 활용한 특화 벨소리 15종을 탑재했고, 벨소리 음량도 기존 11단계에서 13단계로 확대해 사용성을 강화했다.


2GB램, 1.4㎓ 쿼드코어, 1950mAh의 탈착식 배터리를 탑재했다. 안드로이드 6.0이 지원된다. 마이크로 SD 슬롯을 지원해 최대 256GB까지 용량 확장이 가능하다.

LTE와 3G 모델 2종으로 출시되며, 출고가는 29만7000원. 색상은 블랙, 버건디 두 가지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