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신수, 토론토전서 시즌 11호 투런포…6경기 연속 안타행진

[헤럴드경제=이슈섹션] 추신수(35·텍사스 레인저스)가 시즌 11호 홈런을 터뜨렸다.

추신수는 22일(한국시간) 미국 텍사스 주 알링턴 글로브 라이프 파크에서 열린 토론토 블루제이스와의 메이저리그 홈 경기에 1번 타자 우익수로 선발 출전했다.

추신수는 팀이 0-7로 크게 뒤진 3회말 1사 2루에서 토론토 선발 우완 조 비아지니의 3구째 시속 151㎞(93.7마일) 포심 패스트볼을 잡아당겨 오른쪽 담장을 넘기는 투런포를 뽑아냈다.


지난 18일 시애틀 매리너스와 경기 이후 나흘 만에 나온 홈런이다.

이로써 추신수는 지난 15일 휴스턴전부터 시작된 연속 안타 경기를 6경기로 늘렸으며 팀의 추격을 이끄는 중요한 홈런포까지 쏘아 올렸다.

한편, 추신수는 1회말 첫 번째 타석에서 상대 선발 조 비아지니를 상대로 8구 승부 끝 볼넷으로 출루하며 15경기 연속 출루를 달성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