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 C&C, 국내 중소기업과 ‘융합 물리 보안 솔루션’ 해외 수출나선다

- ㈜나무아이앤씨와 MOU 체결
- SK㈜ C&C의 물리 보안 솔루션과 ㈜나무아이앤씨 데이터 연계 솔루션 결합
- 데이터 가시성 향상돼 미래 사건ㆍ사고 예측 가능

[헤럴드경제=정세희기자] SK㈜ C&C가 국내 중소기업과 협력해 융합 물리 보안 솔루션의 해외 수출에 나선다.

SK㈜ C&C는 22일 경기도 성남시 분당사옥에서 ㈜나무아이앤씨와 ‘SK㈜ C&C 와츠 아이(Watz Eye)의 보안 데이터 연계 솔루션으로 코어코드(CoreCode) 적용 협약(MOU)’을 체결했다.

㈜나무아이앤씨는 하이테크 생산 현장 설비와 디바이스 연계 미들웨어 솔루션인 ‘코어코드’를 자체 개발한 회사다.

이번 협약은 SK㈜ C&C의 물리 보안 솔루션인 ‘와츠 아이’를 활용한 국내 기업의 우수 물리 보안 제품의 해외 수출길을 열고, 국내 솔루션을 활용한 와츠 아이의 융합 물리보안 서비스 고도화를 위해 추진됐다.

2012년 중앙아시아 시장에 첫 진출한 와츠 아이는 이후 ▷도시관제 ▷교통관제 ▷시설관제 ▷항공관제 등 다양한 물리 보안 사업에 적용돼 현재까지 1000억원 이상의 글로벌 매출을 올리고 있다.

SK㈜ C&C는 이번 협약을 계기로 와츠 아이를 사용하는 해외 고객의 다양한 보안 시스템과 솔루션 등을 연계ㆍ통합할 때 ‘코어코드’를 적극 활용한다는 계획이다.

㈜나무아이앤씨의 데이터 연계 솔루션인 ‘코어코드’는 CCTV나 센서 등 각종 감지장비에서 나오는 다양한 형식의 보안 데이터를 표준화하고 일관된 방식으로 수집ㆍ통합해 ‘와츠 아이’에 전달해 주는 역할을 한다. 코어코드를 이용하면 와츠 아이의 데이터 가시성이 향상되고 보안 데이터 간 상관관계를 도출하는 게 가능해져 보안 데이터 변화에 따른 미래 사건ㆍ사고를 예측하고 대비할 수 있다.

양사는 향후 와츠 아이와 코어코드의 연동 작업과 함께 중앙아시아와 중동 시장에서 많이 사용하는 보안 시스템과 장비와 연계 테스트도 진행한다는 방침이다.

김중수 SK㈜ C&C 솔루션 랩(Lab)장은 “와츠 아이와 코어코드의 결합으로 사건사고를 감시하고 대응할 뿐만 아니라 보안 데이터 변화에 따른 예지 경보 등 보다 수준 높은 통합 물리 보안 관제 서비스를 만들어가겠다”고 말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