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시 종합민원실 유아 놀이방 ‘다락’ 개방

[헤럴드경제(성남)=박정규 기자]성남시 중원구 여수동 성남시청 1층 종합민원실에 유아 놀이방이 설치돼 눈길을 끈다.

성남시는 아이를 데리고 시청 종합민원실을 찾는 민원인 편의를 위해 민원 대기 공간 안쪽에 30㎡ 규모 유아놀이방 ‘다락(多樂)’을 마련해 23일 개방했다. 


유아 놀이방은 원목 재질의 미끄럼틀과 300여 권 책이 비치된 도서 공간, 부드러운 쿠션의 벽·바닥 공간으로 꾸며졌다. 기존의 민원편람용 컴퓨터와 팩스를 벽면으로 옮겨 정리하고 그 자리를 넓혀 만들었다. 자녀와 함께 놀거나 책을 보면서 민원처리를 기다릴 수 있다.

성남시청 종합민원실은 여권, 주민등록 등·초본, 인감 등 각종 민원서류를 발급·신청하려는 시민이 하루 평균 1000여 명(연 26만명) 찾는다. 시는 숲속 정원 공간 설치, 행복 나눔 우산 대여등의 서비스를 펴고 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