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빠를 울릴 뻔한 초딩4학년의 시험답안 내용

[헤럴드경제=이슈섹션] 회사에서 일하는 아빠를 울릴 뻔한 초등학교4학년의 시험 답안지가 22일 한 커뮤니티에 올라와 보는 이의 가슴을 뭉클하게 하고 있다.

아빠인 글쓴이는 회사에 있는데 아내가 휴대폰으로 보낸 것이라며 초등학교 시험지 문제를 캡처한 사진을 커뮤니티에 올렸다.

[사진출처=커뮤니티]

시험지의 질문은 ‘미안하다’의 뜻을 적으라는 것인데 초등학교 4학년인 그의 아들의 답변이 큰 감동을 주었다.

아들이 쓴 답안은 “나는 밤까지 일하는 아빠가 미안하다. 왜냐하면 밤까지 열심히 일하는데 아무것도 드린 적이 없어서(미안하다)”였고, 선생님은 커다란 동그라미를 그려 정답으로 표시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