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민자에 첫 5년간 복지혜택 금지”…트럼프, 법안 추진

[헤럴드경제=이슈섹션]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21일(현지시간) 미국 이민자들에게 최소 5년간 복지혜택을 주지 않도록 하는 법안을 추진 중이라고 밝혔다.

22일 AP통신 등 미국 언론에 따르면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아이오와 주(州) 시더래피즈에서의 연설을 통해 “미국에 입국하려는 사람들에게 재정 뒤받침을 스스로 하도록하고, 이들에 대해 최소한 (입국 후) 5년간 (정부의) 복지혜택을 금지하는 새로운 이민규제를 할 때가 왔다”면서 이같이 말했다.


그러나 AP는 “이민법은 이미 이민 비자로 입국하는 대부분의 외국인에 대해 첫 5년 동안 사회보장과 식량 배급 수혜 자격을 금지하고 있다”면서 “트럼프 대통령의 제안이 기존 상황에서 어떤 변화를 가져올지는 불투명하다”고 지적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