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찬민 용인시장,“동백지구 교통문제 해결할 것”

[헤럴드경제(용인)=박정규 기자]정찬민 용인시장이 대중 교통이 부족한 동백지구 교통문제 해결에 적극 나서기로 했다.

정찬민 용인시장은 지난 22일 동백동 주민센터에서 열린 동백발전연합 주최‘동백지역발전방안 간담회’에 참석해 주민들의 의견을 경청한 뒤 교통문제 해결을 위해 다양한 방안을 준비하겠다고 밝혔다.

간담회에서 참석자들은 “동백지역은 인구밀집지역임에도 불구하고 대중교통수단이 열악해 편리한 대중교통 확충 등 교통환경 개선이 가장 우선적으로 해결되어야 할 곳”이라고 했다. 이들은 광역급행버스도입, 동백IC신설, 신분당선 연계노선 확충등을 시 차검토해 줄 것을 요청했다.


정 시장은 “중앙정부와 도로공사에도 적극 요청해 주민들의 요구가 수용될 수 있도록 최대한 노력하겠다”고 했다.

정 시장은 또 “최근 용인시가 연세의료원측과 수십차례에 걸친 협의를 통해 3년간 중단됐던 동백세브란스병원 공사가 재개돼 이 일대가 획기적으로 발전할 것”이라고 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