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해는 선 스틱이 대세…미샤, ‘세범 제로 선 스틱 포맨’ 출시

[헤럴드경제=장연주 기자] 에이블씨엔씨의 브랜드숍 미샤는 ‘올 어라운드 세이프 블록 세범 제로 선 스틱 포맨’ 을 출시했다고 23일 밝혔다.

세범 제로 선 스틱 포맨은 ‘SPF 50 ’와 ‘PA ’의 최고 등급 자외선 차단 효능을 갖춘 남성 전용 자외선 차단제다. 티트리 잎, 녹차 추출물 등으로 구성된 안티 세범 콤플렉스와 과다한 유분을 제어하는 마이크로 파우더가 함유돼 끈적임 없이 산뜻하다. 피부 진정 효과가 탁월한 것으로 알려져 있는 병풀 추출물도 들어있어 피부 자극 부담이 적은 것도 장점이다. 


세범 제로 선 스틱 포맨의 가장 큰 특징은 바르기 간편한 스틱 형태 제품이라는 점이다. 제품 하단의 롤을 굴려 내용물이 적당량 나오게 한 뒤 자외선 차단이 필요한 부위에 발라주면 된다.

스틱 형태 자외선 차단제는 휴대가 간편하고 바르기가 쉬워 올해 큰 인기를 끌고 있다. 미샤의 경우 올해 스틱 형태 자외선 차단제의 월 평균 매출액은 지난해 대비 4배 가량 증가했다.

윤경로 에이블씨엔씨 상품기획실장은 “선 스틱은 크림 제형의 제품에 부담감을 느끼는 남성들과 메이크업 위에 덧바르기 쉬운 선 제품을 찾는 여성 등 모두에게 인기”라며 “세범 제로 선 스틱 포맨은 올 여름 고객 니즈에 가장 잘 부합하는 제품”이라고 말했다.

올 어라운드 세이프 블록 세범 제로 선 스틱 포맨의 용량은 22g, 가격은 1만8000원이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