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유철ㆍ신상진 ‘초강수’에 홍준표 “TV토론 하겠다”

[헤럴드경제=이슈섹션]TV토론 불참으로 타 자유한국당 당대표 후보들과 갈등을 빚어온 홍준표 후보가 25일 앞으로 있을 TV토론에 참석하겠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홍 후보는 신상진ㆍ원유철 후보와 오는 27일 열리는 MBC 100분토론에서 차기 당권을 놓고 맞붙는다.

홍 후보 측은 연합뉴스와의 인터뷰에서 “홍 후보가 TV토론을 하지 않겠다고 말한 적이 없다”며 “당에서 오는 27일 TV토론 일정을 통보했고, 홍 후보는 토론에 참석할것”이라고 말했다.

홍준표 자유한국당 당대표 후보가 25일 오후 부산항국제여객터미널 컨퍼런스홀에서 열린 부산ㆍ울산ㆍ경남 합동연설회에서 연설하고 있다. [사진제공=연합뉴스]

그러면서 “모바일 투표를 하는 30일 이전에 TV토론을 해야 한다. 모바일 투표 이후에 TV토론을 하는 것은 별 의미가 없다”며 “당이 결정하면 따라가겠다”고 말했다.

앞서 홍 후보는 “대선이 끝난 지 40일 남짓밖에 되지 않아 국민에게 면목이 없고 당 자체적으로도 자숙하는 모습을 보여야 한다. 조용하게 행사를 치르자”며 TV토론에 부정적인 입장을 피력했다.

이에 따라 지난 20일 계획됐던 광주의 한 지역방송 TV토론회가 무산됐고, 원 후보는 22일 기자회견을 통해 “당원의 알 권리 거부는 부정선거”라며 홍 후보를 비난했다.

신 후보 역시 “TV 토론회에 응하지 않는 건 국민을 회피하는 것이고, 몰락과 막장 드라마의 시작”이라며 홍 후보를 질타했다.

24일에는 두 후보가 ‘전당대회 보이콧’ 카드까지 꺼내들면서 홍 후보를 압박했다. 이들은 공동성명을 통해 “홍 후보는 24일까지 명확한 입장을 밝히라”며 “당 선관위가 투표일인 30일 이전 최소한 3차례 이상의 토론을 하도록 만전을 기하지 않을 경우, 26일 대전 합동연설회부터 참석하지 않을 것”이라고 선언했다.

전당대회 파행 가능성에 홍 후보가 TV토론 참여를 알리면서 한 발짝 뒤로 물러선 모습이다.

현재 한국당은 오는 27일 MBC 100분 토론을 하기로 했고, 다른 방송사와도 토론회 일정을 조율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

원유철ㆍ신상진 ‘초강수’에 홍준표 “TV토론 하겠다”

[헤럴드경제=이슈섹션]TV토론 불참으로 타 자유한국당 당대표 후보들과 갈등을 빚어온 홍준표 후보가 25일 앞으로 있을 TV토론에 참석하겠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홍 후보는 신상진ㆍ원유철 후보와 오는 27일 열리는 MBC 100분토론에서 차기 당권을 놓고 맞붙는다.

홍 후보 측은 연합뉴스와의 인터뷰에서 “홍 후보가 TV토론을 하지 않겠다고 말한 적이 없다”며 “당에서 오는 27일 TV토론 일정을 통보했고, 홍 후보는 토론에 참석할것”이라고 말했다.

홍준표 자유한국당 당대표 후보가 25일 오후 부산항국제여객터미널 컨퍼런스홀에서 열린 부산ㆍ울산ㆍ경남 합동연설회에서 연설하고 있다. [사진제공=연합뉴스]

그러면서 “모바일 투표를 하는 30일 이전에 TV토론을 해야 한다. 모바일 투표 이후에 TV토론을 하는 것은 별 의미가 없다”며 “당이 결정하면 따라가겠다”고 말했다.

앞서 홍 후보는 “대선이 끝난 지 40일 남짓밖에 되지 않아 국민에게 면목이 없고 당 자체적으로도 자숙하는 모습을 보여야 한다. 조용하게 행사를 치르자”며 TV토론에 부정적인 입장을 피력했다.

이에 따라 지난 20일 계획됐던 광주의 한 지역방송 TV토론회가 무산됐고, 원 후보는 22일 기자회견을 통해 “당원의 알 권리 거부는 부정선거”라며 홍 후보를 비난했다.

신 후보 역시 “TV 토론회에 응하지 않는 건 국민을 회피하는 것이고, 몰락과 막장 드라마의 시작”이라며 홍 후보를 질타했다.

24일에는 두 후보가 ‘전당대회 보이콧’ 카드까지 꺼내들면서 홍 후보를 압박했다. 이들은 공동성명을 통해 “홍 후보는 24일까지 명확한 입장을 밝히라”며 “당 선관위가 투표일인 30일 이전 최소한 3차례 이상의 토론을 하도록 만전을 기하지 않을 경우, 26일 대전 합동연설회부터 참석하지 않을 것”이라고 선언했다.

전당대회 파행 가능성에 홍 후보가 TV토론 참여를 알리면서 한 발짝 뒤로 물러선 모습이다.

현재 한국당은 오는 27일 MBC 100분 토론을 하기로 했고, 다른 방송사와도 토론회 일정을 조율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