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성원자력 가족봉사단, 생태체험 캠프 진행

[헤럴드경제(경주)=김병진 기자]한국수력원자력(주) 월성원자력본부 누키 가족봉사단은 24~25일 양일간 충남 문당 환경농업마을에서 장애·비장애 아동이 함께하는 통합 생태체험 캠프를 열었다.

‘자연 속에서, 건강한 먹거리로, 함께 만들고 함께 즐기자’라는 주제로 진행된 이번 캠프에는 아이꿈터, 애가원, 동방 지역아동센터, 자원 봉사자 등 100여명이 참가했다.


김종욱 누키 가족봉사단 팀장은 “이번 체험 캠프는 원전과 지역사회가 더불어 만드는 프로그램으로, 해를 거듭할수록 그 의미를 더해가고 있다”고 말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