日 민박집 운영 30대 남성, 한국인 女투숙객 성폭행

[헤럴드경제=이슈섹션]민박집을 운영하는 30대 일본인 남성이 한국인 여성 투숙객을 성폭행한 혐의로 경찰에 체포됐다.

17일 교도통신에 따르면 일본 후쿠오카현 주오경찰서는 전날 민박시설로 운영하는 자신의 후쿠오카시 원룸 아파트를 찾은 한국인 여성(31)을 성폭행한 혐의로 일본인 남성(34)을 체포했다. 


이 남성은 이날 오전 6시 30분쯤 자신의 민박집에서 투숙객인 한국인 여성을 성폭행하고 상처를 입힌 혐의를 받고 있다. 그러나 이 남성은 “A씨를 만진 것은 맞지만 성관계는 갖지 않았다”면서 혐의를 부인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범행 동기 및 경위, 민박집 운영 실태, 허가 여부 등을 조사하고 있다.

[email protected]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