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경남, 개인통산 10승… KPGA 투어 4년 2개월만에 우승

[헤럴드경제] 강경남(34)이 한국프로골프 투어(KGT) 개인 통산 10승을 달성했다.

강경남은 16일 경남 사천 서경타니 컨트리클럽 청룡·현무코스에서 열린 KGT 카이도시리즈 진주저축은행 카이도 남자오픈(총상금 3억원) 마지막 날 4라운드에서 버디 7개와 보기 1개로 6언더파 65타를 쳤다.

이에 최종합계 18언더파 266타를 기록한 강경남은 2위 황재민(31)을 3타 차로 따돌리고 우승 상금 6천만원의 주인공이 됐다.

강경남이 16일 경남 사천 서경타니 골프장에서 열린 한국프로골프투어(KGT) 진주저축은행 카이도 남자오픈 최종라운드 3번홀에서 티샷을 하고 있다.[연합뉴스]

2003년부터 KGT에서 활약한 강경남은 이날 우승으로 개인 통산 10승째를 채웠다. 2013년 5월 해피니스 광주은행오픈 이후 4년 2개월 만에 우승 트로피를 품었다.

3라운드까지 선두 황재민에게 2타 차 3위였던 강경남은 이날 전반 9개 홀에서만 버디 5개를 쓸어담으며 선두로 치고 나갔다. 그는 경기를 마친 뒤 “17번 홀 티샷을 한 뒤 왼쪽 손바닥에 찌릿한 느낌이 들었다”며 “손바닥이 붓고 통증이 있어서 18번 홀 샷에 어려움이 있었다”고 설명했다.

군 복무 후 지난해부터 투어에 복귀한 강경남은 “사실 2013년 하반기에 10승을 채우고 입대하고 싶었는데 그러지 못했다가 오늘 10승을 달성해 말로 표현할 수 없을 정도로 기쁘다”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최종순위는 황재민이 15언더파 269타로 단독 2위, 황인춘(43)과 이정환(26), 박은신(27) 등이 14언더파 270타를 기록해 공동3위로 대회를 마쳤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