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헌절, 공휴일 아니에요?”, 폐지 10년째 맞은 현주소는…

[헤럴드경제=이슈섹션] 한때 공휴이일이었던 제헌절이 ‘무휴 국경일’로 지정된지 10년이 지났다. 그럼에도 많은 시민은 제헌절을 공휴일로 착각하는 경우가 있다.

제헌절은 1948년 7월17일 대한민국 헌법 공포를 기념하는 국경일이다. 지난 1949년 10월 1일 국경일로 지정됐지만 2007년 7월 17일을 마지막으로 제헌절의 법정 공휴일에서 제외됐다.

그 이유는 2006년 공공기관 주 40시간 근무제가 실시되면서 휴일이 너무 많아졌기 때문이다.


제헌절 외에도 1990년에는 10월 1일 국군의 날과 10월 9일 한글날이 법정 공휴일에서 폐지됐고 4월 5일 식목일은 제헌절과 같은 이유로 2006년 법정 공휴일에서 제외됐다.

현재 국회에는 제헌절을 다시 공휴일로 지정하자는 법안들이 계류 돼 있다. 더불어민주당 김해영 의원과 자유한국당 윤영석 의원이 제헌절을 공휴일로 지정하자는 법안을 발의했다. 더불어민주당 한정애 의원은 제헌절과 더불어 근로자의 날을 공휴일로 지정하자는 법안을 상정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