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 2분기 GDP 6.9% 성장…시장 예상치 상회

-6월 산업생산 7.6% 증가 등 주요 지표도 호조

[헤럴드경제=이혜미 기자] 중국 경제가 성장세를 이어가면서 주요 경제 지표가 시장 예상치를 뛰어넘는 호조를 보였다.

중국 국가통계국은 지난 2분기 중국 국내총생산(GDP)이 전년 동기 대비 6.9% 늘었다고 17일 밝혔다. 이는 2015년 3분기 이후 최고치를 기록했던 전분기 성장률과 같다. 블룸버그가 전망한 전문가들의 시장 예상치 6.8%를 웃도는 것이기도 하다.

중국의 6월 산업생산도 지난해 같은 기간에 비해 7.6% 늘어 시장 예상치 6.5%를 상회했다.

6월 소매판매도 전년 동기 대비 11% 증가했다. 이 역시 시장 예상치 10.6%를 넘어선 수치다.

올해 상반기 고정자산투자는 8.6% 증가해 지난 1~5월 증가폭과 같은 성장세를 기록했다. 시장 예상치(8.5%)는 소폭 웃돌았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