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에어 국내선 취항 9주년…누적탑승 1900만명 돌파

[헤럴드경제=정태일 기자]진에어가 국내선에 취항한 지 9주년을 맞는 시점에 국내선 누적탑승객 1900만명을 돌파했다고 17일 밝혔다.

진에어는 2008년 7월 17일 김포~제주 노선에 취항하며 첫 운항을 시작했다. 2008년 취항 첫해 국내선 운송 여객수는 약 16만명이었지만 2009년 9월 100만명, 2015년 2월 1000만명에 이어 취항 9주년을 맞은 이달 1900만명을 돌파하게 됐다. 


진에어는 지난 4년반 동안 특히 김포~제주 노선에서 강점을 보이고 있다. 진에어는 작년 이 노선에서 약 300만명의 여객을 수송해 국내 LCC 가운데 점유율 29%로 1위를 차지했다. 올해 상반기에도 약 123만명을 실어날라 2013년부터 올 상반기까지 연속으로 김포~제주 노선에서 LCC 점유율 1위를 기록하고 있다.

진에어는 작년 청주~제주 노선에서도 약 54만명의 여객을 수송해 청주발 국내선을 운항하는 항공사 가운데 연간 여객 점유율 1위를 차지했다.

진에어는 청주~제주 노선을 운항하는 항공사 중 가장 늦게 취항했음에도 빠르게 점유율을 확대하는 데 성공했다.

올해 상반기 청주~제주 노선 탑승객 수는 작년 동기 대비 36% 증가한 약 41만명을 기록 중이다.

진에어는 지난달 30일 광주~제주 노선을 신규 취항하는 등 국내선이 확대됨에 따라 하반기 내에 국내선 누적 탑승객 2000만명 돌파를 예상하고 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