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니지2 레볼루션, 그린다이아로 거래하는 거래소 오픈

- 최저가 아이템만 거래 가능
- 등록 대기 시간 제거해 편의성↑

[헤럴드경제=정세희 기자] 넷마블게임즈는 모바일 대규모다중접속역할수행게임 (MMORPG) 리니지2 레볼루션(이하 레볼루션)에서 신규 거래소를 오픈했다고 17일 밝혔다.

넷마블은 지난 6월 2일 개편 작업을 위해 거래소 서비스를 종료했으며, 이날부터 기존의 블루다이아가 아닌 그린다이아를 이용하는 새로운 버전으로 서비스를 시작했다.


그린다이아는 ‘레벨업’, ‘필드보스 깜짝상자’, ‘명예의전장 시즌보상’ 등 게임 플레이를 통해 획득이 가능한 게임재화다.

이번 거래소는 최저가 아이템만 거래가 가능하다. 유저들은 거래소에 등록된 동일 아이템 중 최저가 아이템만 구매할 수 있다.

거래소의 등록 대기 시간도 없어졌다. 그동안 아이템을 판매하기 위한 등록 대기 시간이 필요했으나, 이제는 즉시 판매가 가능하다.

이외에도 레볼루션은 오렌지역에 요새 3개(북풍의 고원, 정지된 시간의 땅, 상아탑 자치 구역)를 추가하고 탑을 올라가면서 몬스터를 처치하는 ‘오만의 탑’ 최고층을 90층으로 상향했다. 희귀 탑승 펫 ‘갈기 사자’도 새롭게 선보인다. 갈기사자는 ‘갈기사자 소환석’과 ‘뿔피리’가 있으면 소환이 가능하다.

새로워진 거래소에 대한 게임 정보는 홈페이지와 공식 커뮤니티에서 확인할 수 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