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프로야구] 박병호, 트리플A서 펄펄…6경기 연속안타

[헤럴드경제]박병호(31ㆍ사진)가 6경기 연속 안타 행진을 이어가며 메이저리그 승격을 위한 청신호를 밝혔다.


미네소타 트윈스 산하 트리플A 팀인 로체스터 레드윙스 소속인 박병호는 22일(한국시간) 미국 뉴욕주(州) 로체스터의 프런티어 필드에서 열린 톨레도 머드헨스(디트로이트 타이거스 산하)전에 5번 지명타자로 선발 출전해 3타수 1안타 2삼진 1득점으로 활약했다. 6경기 연속 안타 행진을 펼친 박병호는 시즌 타율을 0.261(264타수 69안타)로 유지했다.

박병호는 2회 말 무사 1루에서 맞은 첫 타석에서 헛스윙 삼진으로 물러났다. 하지만 5회 말 선두타자로 나서 중전 안타로 출루한 뒤 후속 타자의 적시타 때 홈을 밟아 팀에 첫 득점을 안겼다. 박병호의 시즌 31번째 득점이었다. 세 번째 타석은 타점 기회였다. 박병호는 팀이 2-0으로 앞선 6회 말 2사 2루에서 타석에 들어섰지만, 헛스윙 삼진을 당했다.

로체스터는 2-0으로 승리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